싱글플레이게임

스팀신작게임, 스팀인디게임, 스팀추천게임, 싱글플레이게임, 캐주얼게임, 힐링게임 -

묘한 중독성의 이삿짐 배치 게임 감성적인 게임, 평점과 게이머들의 평가는!  메타크리틱과 오픈크리틱처럼 여러 게임의 평점을 모아놓은 사이트를 둘러보다보면 감각적인 비주얼과 사운드, 그리고 누구나 공감할 수 있을 만한 따뜻한 내용을 담은 스토리로 사람의 마음을 자극하는 감성적인 게임이 대체로 높은 평점을 기록하고 있는 것을 어렵지 않게 확인할 수 있다. 모든 게임이 다 그렇다고 섣불리 단언할 순 없겠지만, 대체로 감성 게임으로 분류되는 게임들은 예쁘고 아름다운 분위기와 감동적인 서사라는 장점으로 짧은 플레이타임이나 게임 플레이 상의 결함, 이해하기 어려운 내용의 스토리 등의 단점을 덮고 게임 웹진의 리뷰어들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는 경우가 종종 있다.  하지만 게임 미디어나 웹진 등을 통해 높은 평가를 받았던 감성적인 성향의 게임이...

자세한 내용 확인

내게맞는스팀게임, 스팀신작게임, 스팀인디게임, 스팀추천게임, 싱글플레이게임, 액션게임 -

■패러디 게임으로서 가진 매력 흔히들 패러디 게임이라고 하면 원작의 요소를 교묘하게 왜곡해 완전히 다른 재미를 창출해내거나 원작의 불합리나 부조리를 교묘하게 집어내며 웃기게 풍자하는 것을 당연한 미덕으로 삼곤 한다. 하지만 패러디라는 것은 반드시 원작이 존재해야 성립하기 마련이니 역설적이게도 패러디 게임은 원작에서 크게 벗어나지도 못하고 벗어나서는 안 된다고도 볼 수 있다. 따라서 패러디 게임이 선을 넘지 않는 선에서 재미를 선사하기 위해선 마땅히 원작에 대한 존중이 우선돼야 하기 마련이다. 원작의 저작권에 대한 법적이거나 도의적인 문제는 일단 차치하고 보더라도, 기본적으로 원작에 대한 이해가 충분히 받쳐지고 나서야 원작의 테두리에서 크게 벗어나지 않으면서도 우스꽝스럽게 풀어낼 수 있을 테니 말이다. 물론 원작에 대한 존중과 패러디 게임으로서의 재미...

자세한 내용 확인

내게맞는스팀게임, 스팀추천게임, 싱글플레이게임, 퍼즐게임 -

■ 퍼즐 마니아들에게 화제가 되었던 게임 ‘슈퍼리미널’은 미국의 인디게임 개발팀인 ‘Pillow Castle’에서 출시한 워킹 시뮬레이터, 퍼즐 게임입니다. 스팀에서는 2020년 11월에 출시되었습니다. 트레일러가 공개될 당시부터 퍼즐매니아들에게 상당히 인기를 끌었을 정도로 기대를 모았던 게임입니다. "Perception is Reality"(보이는 것이 현실이다) 게임 속에서 자주 보이는 문구로 이 한 문장으로 게임을 잘 설명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1인칭 시점으로 시작된 이 게임은 주인공의 꿈치료 참여자로서 반복되는 꿈속에 갇히게 되고 그 꿈에서 탈출하고자 목소리를 듣고 길을 나아가는 여정을 그립니다. 사실 스토리는 그다지 큰 역할을 하지는 않고 인상적이지도 않습니다. 최소한의 이야기라인을 따라가다보면 상당히 독창적인 퍼즐들이 나오는데 그것이 바로 이 게임의 정수입니다. ■ 기존의 상식을 파괴하는 전복성 대부분의...

자세한 내용 확인

병맛, 스팀신작게임, 스팀추천게임, 싱글플레이게임 -

■ 병맛 게임 스튜디오 '보사'의 신작 [수술 시뮬레이터(Surgeon simulator)], [나는 빵이다(I Am Bread)] 개발진으로 잘 알려져 있는 ‘보사’가 새로운 신작을 들고 왔다. 이번 작품은 [나는 빵이다]의 후속작 느낌을 주는 제목인 [난 물고기야(I am Fish)]라는 작품이다. 그러나 [난 물고기야]는 [나는 빵이다]와 확연히 다른 게임성을 보여주는 작품이며, 시뮬레이터 게임이었던 [나는 빵이다]와는 다르게 스토리가 담겨져 있는 싱글 캠페인 위주로 진행하게 되는 것이 특징이다. 주요 내용은 총 4마리의 각각 다른 종인 물고기가 되어 어항을 떠나 바깥세상으로 나가는 내용이다. 둥그런 어항부터 시작하여 길가에 놓인 수많은 웅덩이 그리고 깊은 강물이나 폭포, 거대한 수조와 싱크대 등 다양한 스테이지들이 마련되어 있고 플레이어는 신중하게 물고기가 땅으로 나가지 않도록 조작해야...

자세한 내용 확인

스팀신작게임, 스팀인디게임, 스팀추천게임, 싱글플레이게임 -

■퀄리티 높은 음악을 전면에 내세우다 게임과 음악은 우리가 생각하는 것 이상으로 정말 밀접한 관계를 맺고 있다. 당장 어떤 게임을 플레이할 때 게임 상에 아무런 음악이 흘러나오지 않는다면 그것만큼 썰렁하고 허전한 것도 없다는 것을 우리 모두가 너무나도 잘 알고 있다. 그리고 훌륭한 음악을 보유한 게임으로 널리 알려진 게임들을 면밀히 살펴보면, 음악이 게임의 전반적인 분위기와 흐름을 부각시키는 수준을 넘어 음악 자체만으로 게임의 완성도에 충분한 역할을 수행해내는 사례가 굉장히 많다. 물론 '음악은 좋았다'라는 말이 있듯이 게임의 완성도와 별개로 세월이 흘러 게임에 대한 기억이 희미해진 채 그 좋은 음악만 남게 되는 달콤씁쓸한 사례도 드물지 않게 나타나긴 하지만 말이다. 그리고 개중에는 아예 음악을 핵심으로 한...

자세한 내용 확인